top of page

History

  • KCAMD was established in 2002 with the founding of Stepping Stones, a youth Korean traditional Modeumbuk (drumming) team, which aimed to teach and transfer the precious cultural values of Korea to the next generation of Korean Americans and to establish a unique Korean-American identity.

  • In 2011, the Sanghee Ju Dance Company, a Korean traditional dance team, was formed and has since participated in various cultural events, spreading and developing Korean culture in communities throughout the US.

  • KCAMD was registered as a non-profit foundation in 2017 and has continued to contribute to community engagement through various performance activities, including celebratory performances, collaborations with cultural groups, consolation performances for the underprivileged, and regular performances.

  • 'Ulrim' : 'Ulrim' is a regular performance of ours, which means 'resonance' in Korean, but can also connote 'echo' and 'deeply touched'.

  • 메릴랜드 한국문화예술원(KCAMD)은 차세대 한국계 미국인들에게 한국의 소중한 문화적 가치를 가르치고 전수하며 한인으로써의 정체성을 확립하기 위해 2002년도에 징검다리(Stepping Stones), 청소년 전통 모둠북팀이 발족되면서 설립되었습니다.

  • 2011년에는 주상희무용단이 결성되어 다양한 문화행사에 참여하여 미국 사회에 한국문화를 전파하고 발전시켜왔습니다. 2017년에 비영리재단으로 등록되었으며, 축하공연, 문화단체와의 협업, 소외계층을 위한 위로공연, 정기공연 등 다양한 공연활동을 통해 지속적으로 미국 사회와의 교류에 노력하고 있습니다. 

  • '울림(Ulrim)' 공연 : KCAMD는 전통적 가락과 다양한 춤사위로 미국 주류사회에 한국 전통문화를 알리고자 '울림(Ulrim)'이라는 이름으로 정기 시리즈 공연을 기획하고 있습니다. 징검다리팀과 주상희 무용단의 한국무용 및 한국 전통 타악기 연주(모듬북)를 주축으로 미국 지역에서 활동하는 여러 예술가들을 초청하여 한국전통문화를 널리 알리고 있습니다. 다음세대에게 소중한 문화가치를 교육하고 한국문화를 계승, 발전시켜 나갈 수 있는 발표의 장으로 정착시켜 개개인의 예술성과 인성을 고취, 한국 전통공연 예술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한국인에게는 정체성을 확립하고 자긍심을 고취시키며, 한국문화의 우수성을 미 주류사회에 알릴 수 있는 홍보의 장으로 활용되고 있습니다. 미국 지역사회의 지속적이며 조직적인 지원을 통하여 정기공연으로 정착화 시키고 있습니다. 

bottom of page